UPDATED : 2022-05-24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 국회 > 국회
 
  “정치는 국난상황서도 미래세대 위한 대전략 준비해야”



박병석 의장, 대선후보에 대한민국 미래 청사진전달


박병석 국회의장이 성장사회에서 성숙사회로 대전환이라는 대한민국 미래전략 청사진이 담긴 보고서를 여야 대선후보에게 친서와 함께 전달했다.

박 의장은 지난 11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의 예방을 차례로 받는 자리에서 국회가 준비 중인 대한민국 미래전략 청사진을 설명했고, 각 대선후보들은 향후 대선 정책개발에 이를 활용할 뜻을 표했다.

이에 따라 국가 미래 청사진은 지난 27일 오후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정의당 심상정 후보,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새로운물결 김동연 후보, 무소속 손학규 후보의 대선 캠프에 건네졌다.

최근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선대위는 박 의장이 이끈 국회국민통합위원회와 국가중장기아젠더위원회의 활동과 유사한 국가비전·국민통합위원회(더불어민주당), 새시대준비위원회(국민의힘)를 출범시키는 등 국가발전전략을 추진할 기구를 각각 만들었다.

박 의장은 지난해 국회의장으로 선출된 직후 5년 단임 정부는 단기 성과에 매달리느라 멀리 보고 미래세대를 위한준비에 소홀했다며 국가미래전략을 만드는 일에 착수했고 1년 여 연구활동을 거쳐 이번에 보고서를 내게 됐다.

국회의장 직속 국가중장기아젠더위원회는 미래비전 2037 : 성장사회에서 성숙사회로 전환보고서에서 제도적으로 국민통합을 이루기 위해 개헌이 필요하다고 제시하는 등 개인 역량 강화와 삶의 질 개선 더불어 사는 공동체 구축 패러다임 전환과 지속성장 체제 마련 국내외 갈등 조정과 협력 등 4대 중점목표 아래 모두 12개의 해법을 제안했다.

박 의장은 보고서와 함께 전달된 친서에서 대한민국은 유례없는 경제적 발전을 이뤘지만 사회는 분열과 갈등, 불평등과 양극화, 반목과 대립 등의 사회문제가 여전히 남아있다면서 국회는 대한민국이 공동체를 복원하고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방향으로 나아가기 위한 미래전략 청사진을 만들었다고 언급했다.

또 박 의장은 정치는 코로나 위기상황과 세계질서 대변혁 시기에도 미래세대를 위한 국가미래전략을 짜야하는 소임이 있다국가중장기아젠더위원회 보고서가 향후 정치발전은 물론 국가 장래를 설계하는 길잡이 역할을 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국회는 5년 단임 정부를 넘어 지속적으로 논의할 국가 차원의 과제를 발굴하고 미래 이슈를 검토하기 위해 지난해 11월 말 국회의장 직속 자문기구로 국가중장기아젠더위원회를 설치했다. 아젠더는 지난 1년간 국회미래연구원, 경제인문사회연구회·국가과학기술연구회 소관 정부출연연구기관을 비롯해 주요 대학의 전문가 60여 명과 공동연구팀을 구성해 국가 미래전략을 다듬었다.

 기자 : 문귀례    작성일 : 21-12-28 11:48